홍콩서 또 아프리카 돼지열병

홍콩서 또다시 아프리카돼지열병…4,700마리 살처분

출처 : SBS 뉴스
원본 링크 : https://news.sbs.co.kr/news/endPage.do?news_id=N1005291999&plink=ORI&cooper=NAVER&plink=COPYPASTE&cooper=SBSNEWSEND

홍콩에서 또다시 아프리카 돼지 열병이 확인돼 돼지 약 4천700마리를 살 처분할 예정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외신들은 어제(31일) 중국 국경 인근 상쉐이 도축장의 돼지 사체에서 아프리카 돼지 열병 바이러스가 나왔다고 보도했습니다.

홍콩 돼지고기 공급의 80%를 담당하는 상쉐이 도축장에서는 지난달에도 아프리카 돼지 열병이 확인돼 약 6천 마리를 살처분한 바 있습니다.

홍콩 당국은 이후 지난달 11∼18일 상쉐이 도축장의 영업을 중단했는데, 영업 재개 2주도 되지 않아 또다시 아프리카 돼지 열병이 확인된 것입니다.

이번에 발병한 돼지는 첫 번째 경우와 마찬가지로 중국 광둥성에서 수입된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홍콩 당국은 추가 공지가 있을 때까지 중국으로부터의 돼지 수입을 중단했고, 청소와 소독작업을 위해 도축장 문을 닫기로 했습니다.

아프리카 돼지 열병은 돼지에서 생기는 바이러스성 출혈성 열성 전염병으로, 지난해 8월 중국 북부 랴오닝 성의 한 농가에서 처음 발병한 후 중국 전역으로 퍼졌고 수십만 마리를 살처분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홍콩에서는 하루평균 4천 마리의 돼지를 중국에서 수입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첫 발병 이후 홍콩 내 돼지고기 가격이 급등하기도 했습니다. 

Be the first to comment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